호주는 지금

|  호주에서 일어나는 소식을 발빠르게 전합니다.

광고배너 광고배너

경제

'우버에어' 해외 첫 지역에 '호주 멜버른' 선정

by 가시나무 posted Jun 14,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19061300135_0.jpg

 

글로벌 혁신 기술 기업 우버는 13일 '우버에어(Uber Air)' 첫 해외 출시 지역으로 호주 멜버른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앞서 발표된 미국 댈러스와 로스엔젤레스에 이어 세 번째 도시 선정이다.
 
관련 시범 비행은 2020년부터 시작돼 오는 2023년 상용화 운행을 개시할 예정이다. 우버에어는 우버의 기술을 하늘로 도약, 지상의 교통 체증을 해소하고 도심 교통에 비행을 통한 새로운 모빌리티를 구현하는 것이 목표다.
 
장기적으로는 안전하며 소음이 적은 전기 비행 택시를 이용, 우버X를 이용한 동거리 도심 이동과 동일한 가격으로 수천명의 승객들을 운송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수잔 앤더슨(Susan Anderson) 우버 호주·뉴질랜드 및 북아시아 총괄은 11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린 우버 글로벌 엘러베이트(우버에어) 서밋에서 "오늘날 380만 명이 넘는 호주 시민들이 이동시 신뢰할 만한 수단으로 우버를 선택해 일상적으로 이용한다"며 "호주 각 주 정부들은 도시를 위한 미래 운송 수단으로써 승차공유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호주 정부는 승차공유와 미래 운송 기술에 대해 미래지향적인 접근 방식을 채택해왔다"며 "현재 호주에서는 교통 혼잡으로 인한 비용이 연간 165억 달러에 달하며, 2030년에는 약 300억 달러에 육박할 것이라는 추정을 고려해 볼 때 호주는 우버에어를 위한 최적의 시험대라는 결론이 나온다"고 덧붙였다.
 
에릭 앨리슨(Eric Allison) 우버 엘러베이트 대표는 "호주 내 주요 도시들이 성장하면서, 개인 차량 소유에 대한 의존도는 점점 줄어들 것"이라며 "교통 혼잡을 완화하기 위해서 호주의 도시들은 개인 차량 소유 대비 더욱 빠르고 용이하며 저렴한 운송 솔루션이 필요하다"고 진단했다.
 
우버에어는 멜버른을 필두로 호주 각지의 도로 교통 체증 해소와 거주가능 지역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는 등 막대한 가능성을 지니고 있다. 현재 멜버른에 거주 중인 4명 중 3명이 오로지 자가 차량으로만 통근, 핵심 경로들에서 극심한 이동 시간 지체를 발생시키고 있는 것으로 확인된다.
 
아울러 우버는 이날 호주 유수 선도 기업들과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성공적인 도심 항공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인프라 지원에 협력한다고 밝혔다. 
 
출처 뉴데일리경제
 
TAG •

호주는 지금

호주에서 일어나는 소식을 발빠르게 전합니다.

  1. 호주 기독교 대학에서 주최하는 최광현교수와 함께 하는 인형치료 소식

    국민도서로 선정된 '가족의 두얼굴'과 ‘가족의발견’ ‘가족의 재발견’ 베스트 셀러작가이자 한서대학교에서 학생들에게가족치료를가르치는 최광현교수가 작년, 올해 초에 이어 하반기 8월에도 호주를 방문한다. 최광현 교수는...
    Date2019.07.09 Category교계 Reply0 Views555 Votes3
    Read More
  2. 새롭게 바뀌는 기술 이민 점수제, 미혼 신청자에 유리

    올해 11월부터 호주 영주권 이민 점수 제도가 새롭게 변경된다. 미혼 지원자를 비롯해 배우자의 영어점수 여부 등에 추가 점수가 부여된다. 호주의 기술이민 비자를 위한 점수제가 11월 16일부로 새롭게 변경된다. 미혼 지원자에 대한 추가 점수가 신설되면서...
    Date2019.06.27 Category사회 Reply0 Views271 Votes0
    Read More
  3. 연방정부, 시민권 취득 요건 강화법 추진 포기 시사

    호주정부가 논란 속에 추진했던 시민권 취득 요건 강화법 도입 계획을 포기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호주정부가 논란 속에 추진했던 시민권 취득 요건 강화법 도입 계획을 포기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연방정부는 호주식 가치관 증진의 명목...
    Date2019.06.27 Reply0 Views41 Votes0
    Read More
  4. 브라질, 美·호주·加·日 등 4개국 비자면제…관광산업 부흥

    무비자 美 관광객들 리우 국제공항 통해 첫 입국 브라질이 미국과 호주, 캐나다, 일본 등 4개국 관광객에 대해 입국 비자를 면제하는 조치가 발효했다. 비자 면제 조치의 첫 적용을 받는 미국인 관광객들이 17일(현지시간) 리우데자네이루 국제공항을 통해 입...
    Date2019.06.19 Category일반 Reply0 Views172 Votes0
    Read More
  5. 멜번 60대 경찰부청장 무차별 폭행한 형제 긴급체포

    (시드니=연합뉴스) 정동철 통신원 = 호주 멜버른 인근에서 60대 경찰 최고위 간부를 무차별 폭행한 혐의로 긴급 수배 중이던 청년 2명이 체포됐다고 호주 일간 시드니모닝헤럴드 인터넷판이 17일(현지시간) 전했다. 자세히무차별 폭행 피해자가 된 크리스 오네...
    Date2019.06.19 Reply0 Views58 Votes0
    Read More
  6. '우버에어' 해외 첫 지역에 '호주 멜버른' 선정

    글로벌 혁신 기술 기업 우버는 13일 '우버에어(Uber Air)' 첫 해외 출시 지역으로 호주 멜버른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앞서 발표된 미국 댈러스와 로스엔젤레스에 이어 세 번째 도시 선정이다. 관련 시범 비행은 2020년부터 시작돼 오는 2023년 상용화...
    Date2019.06.14 Category경제 Reply0 Views20 Votes0
    Read More
  7. 멜번 홈리스 여성, 공원에서 구타 끝에 사망

    멜번에서 한 홈리스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되었습니다. 그녀는 한 남성에게 무참히 구타를 당해 사망에 이른 것으로 알려지면서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지난 25일 멜번 로열 파크에서 홈리스 여성 코트니 헤론(25)의 시신이 산책하던 사람들에게 발견되었습니다...
    Date2019.05.28 Category사회 Reply0 Views66 Votes0
    Read More
  8. 한국인 상담사 지원을 통해 교민 사회를 치유한다!

    호주에서 제일 큰 규모를 자랑하는 ACA(Australian Counseling Association)의 산하에 있는 PCA(Professional Counseling Association) 상담협회 시드니 한국인 지부 모임에서는 2월 16일에 호주기독교대학 시드니 캠퍼스에서 2시간의 상담 수퍼비젼과 김기환...
    Date2019.05.06 Category교민사회 Reply0 Views311 Votes1
    Read More
  9. 12년 만에 한국-호주 직항 노선 체결.. 젯스타-제주항공

    제주항공과 호주 콴타스항공 자회사인 제트스타 에어웨이즈는 3일 코드셰어 협약을 체결하고,인천-호주 골드코스트 노선에 정기편을 운항한다고 밝혔다. 한국과 호주의 직항 정기 노선은 지난 2007년 인천-맬버른 노선 취항 이후 12년 만이다. 제트스타 에어...
    Date2019.05.06 Category교민사회 Reply0 Views106 Votes0
    Read More
  10. 기독실업인회 멜번지회 창립 기념 특별시리즈 - 1편

    기독실업인회 멜번지회가 지난 4월, 멜번에 창립되었다는 소식에 가시나무가 특별히 기독실업인회에 관해 기사를 시리즈로 준비 하였다. 앞으로 시리즈에는 기독실업인회에 관한 소개와 그리고 멜번 기독실업인회 회장 김서원 회장과의 인터뷰 그리고 멜번 기...
    Date2019.05.02 Category교민사회 Reply0 Views230 Votes0
    Read More
  11. 면세점 격전지 호주·뉴질랜드…롯데면세점, 도전장 내밀어

    롯데면세점이 운영하는 오세아니아 지역 5곳 지점 가운데 가장 큰 규모(2795㎡)를 자랑하는 호주 브리즈번공항점. 호주 뉴질랜드 등 오세아니아 지역에서 글로벌 면세점 간 경쟁이 가열되고 있다. 면세점의 ‘큰손’ 고객인 중국인들의 방문이 늘고...
    Date2019.04.30 Category경제 Reply0 Views179 Votes0
    Read More
  12. NZ 카톨릭 교회 '폴라우 선수의 발언, 기독교에 도움되지 않아

    호주 럭비 선수 이스라엘 폴라우 ©Getty Images 뉴질랜드 카톨릭 교회는 논란이 되고 있는 럭비 스타 이스라엘 폴라우(Israel Folau) 선수의 '동성애자는 지옥에 갈 것'이라는 발언은 오히려 기독교에 위해를 가하는 발언이었다고 입장을 밝혔다. 지난 10일 ...
    Date2019.04.22 Category사회 Reply0 Views232 Votes0
    Read More
  13. 멜번 래디언트 처치, 제 3회 구속사 시리즈 개최 준비로 한창...

    성경을 관통하는 구속사에 대한 세번째 세미나가 래디언트 처치(www.radiantchurch.com.au)에서 열릴 예정이다. '구속사 시리즈' 중 제 1권 '창세기의 족보'와 제 2권 '잊어버렸던 만남'을 중심으로 강사는 조안나 리 선교사와 싱가폴 시온교회 담임목사인 사...
    Date2019.04.17 Category교계 Reply0 Views154 Votes4
    Read More
  14. 시드니순복음교회 40주년 감사예배 및 오세아니아총회 성료

    시드니순복음교회 40주년 감사예배 및 오세아니아총회 성료 창립 40주년 기념 감사예배의 헌금 전액은 피지에 고 정우성 목사 기념 신학교 설립 시드니순복음교회(김범석 목사 시무)는 지난 3월 27일(수) 40주년 감사예배를 드렸다. 40주년 감사예배를 준비하...
    Date2019.04.10 Category교계 Reply0 Views130 Votes0
    Read More
  15. 5월 가정의 달 맞이 자녀 양육 세미나 개최 소식!

    한국에서 아이를 SKY에 보내기 위해 필요한 3가지 요소가 있다고 한다. 바로 엄마의 정보력, 아버지의 무관심, 할아버지의 재력이라고 한다. 아이를 잘 키우기 위해 부모에게 정말 필요한 자질은 무엇일까? 무엇보다 필요한 것은 바로 아이의 마음을 ‘...
    Date2019.04.10 Category교민사회 Reply0 Views894 Votes2
    Read More
  16. 동물 권리 보호 시위대, 멜버른 도로 봉쇄… “출근길 일부 트램 운행 중단”

    동물 권리 보호를 요구하는 시위대가 오늘 아침 멜버른 도심 교차로를 가로막아 출근길 도로가 막히는 일이 발생했다. 이른 아침 시위로 인해 번화한 플린더스 스트리트와 스완스톤 스트리트 일대의 도로가 봉쇄됐으며 경찰이 현장으로 출동했다. 도심에 집결...
    Date2019.04.08 Category사회 Reply0 Views127 Votes0
    Read More
  17. 2019 멜번 국제 코미디 페스티벌.. 한국 '셀럽파이브' 초청

    한국의 여성 코미디언 그룹 '셀럽파이브' (송은이, 신봉선, 김신영, 안영미)가 호주 멜번에서 열리는 '2019 멜번 국제 코미디 페스티벌' 무대에 오릅니다. 올해 33회를 맞이하는 멜번 국제 코미디 페스티벌은 영국 에든버러 프린지, 캐나다 ...
    Date2019.04.08 Category교민사회 Reply0 Views187 Votes0
    Read More
  18. 여성 전용 차량 공유업체 ‘쉬바’

    세계 1위 차량 공유업체 우버(Uber)에 대항해 2017년 출범한 쉬바는 여성 및 어린이 승객, 여성 운전자를 위한 차량 공유 서비스다. 오스트레일리아 여성전용 배차공유업체인 쉬바(Shebah)에 따르면 2019년 3월말 국내 크라우드펀딩 기록을 경신했다. 쉬바(Sh...
    Date2019.04.04 Category경제 Reply0 Views56 Votes0
    Read More
  19. 빅토리아도로공사(VicRoads), 대중교통 기관 PTV 통합

    빅토리아 주의 부서 개편으로 인해 몇 달 안에 대중교통과 도로를 모두 관장하는 거대 기관이 출범할 예정이다. 다니엘 앤드류스 빅토리아 주총리는 오늘 빅토리아 주의 도로를 관장하는 빅토리아도로공사(VicRoads)와 대중교통을 관장하는 PTV(Public Transp...
    Date2019.04.04 Category경제 Reply0 Views135 Votes0
    Read More
  20. 호주에 뿌리내린 커피한류' 제 3탄 - 고현석 멜버른 10대 커피 '듀크스'의 간판...제주청년의 호주 정복기

    2015년과 2016년 호주 테이스터스컵 챔피언 100년 원두 무역기업인 '베넷'에 근무하며 멜버른 듀크스커피 바리스타로 활약 스타벅스를 무릎 꿇린 나라. 호주의 커피 문화는 단연 세계 최고 수준이다. 1950년대 이탈리아 이민자들은 호주에 에스프레소...
    Date2019.04.03 Category교민사회 Reply0 Views74 Votes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4 Next
/ 14